'축구도사' 손흥민, 투입 17초 만에 도움…시즌 5호

토트넘, 루도고레츠에게 3-1 승리…조 1위 탈환

이승열 기자 | 기사입력 2020/11/06 [11:17]

'축구도사' 손흥민, 투입 17초 만에 도움…시즌 5호

토트넘, 루도고레츠에게 3-1 승리…조 1위 탈환

이승열 기자 | 입력 : 2020/11/06 [11:17]
스포원,스포츠,경기,국내축구,해외축구,손흥민,어시스트,도움,유로파리그,토트넘

▲ 루도고레츠전 17초 만에 도움을 기록한 손흥민  © 토트넘 SNS

 

토트넘의 손흥민(28)이 교체 투입 17초 만에 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한국시간으로 6일 불가리아 루도고레츠 아레나에서 펼쳐진 2020-21 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J조 3차전에서 토트넘이 루도고레츠에게 3-1 승리를 따냈다. 이로써 토트넘은 로열 앤트워프를 제치고 조 선두로 나섰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 명단에서 제외됐다. 빡빡한 일정 속에 체력을 안배하기 위한 조세 무리뉴 감독의 배려였다. 손흥민이 빠진 자리에는 가레스 베일이 출전해 해리 케인, 루카스 모우라와 호흡을 맞췄다.

 

경기장 바깥에서 몸을 풀며 출격 준비를 마친 손흥민은 후반 15분 모우라와 교체되어 그라운드를 밟았다. 경기에 투입된 폭발적인 속도로 상대 수비진을 허물었고, 골문 앞에서 마크가 없는 지오반니 로 셀소에게 공을 전달해 도움을 적립했다. 경기장에 들어간 지 17초 만에 벌어진 일이었다.

 

최근 손흥민의 기세는 그 누구도 막을 수 없을 것처럼 보인다. 이번 시즌 벌써 10골을 기록하는 등 절정의 골 감각을 보여주고 있고, 여기에 5도움까지 추가하며 공격적으로 완벽에 가까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이다.

 

손흥민은 도움을 기록한 이후에도 끊임없이 루도고레츠를 몰아치며 경기장을 종횡무진 누비고 다녔다. 하지만 아쉽게도 또 다른 공격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한 채 경기를 마무리했다. 

 

손흥민은 8일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8라운드 웨스트브롬위치전에서 또 한 번의 공격포인트 사냥에 도전한다.

 

[스포원=이승열 기자]

스포원 /
이승열 기자
seungyoul119@confac.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많이 본 뉴스
NEWS_WO 많이 본 기사